First Landing State Park

영국인들이 배를 타고 미국땅으로 처음 들어오는 길에 진짜 ‘첫번째’로 도착해서 한참을 쉬어 갔던 곳이 이곳 ‘First Landing State Park라고 한다.

자연이 자연 그 자체로 보존되어 있는 그 모습에 마음이 편안해지는 기분이었다.

거의 3시간을 쉬지 않고 걸으며 숨도 깊게 쉬고 나뭇잎들을 보고 하다보니 힘들다는 생각이 들기도 전에 즐거운 마음에 아이처럼 신이 났었다.

내가 정말 숲을 좋아한다는 사실을 다시 알게 해 주었다.

 

 

20121127-144041.jpg

20121127-144052.jpg

20121127-144100.jpg

20121127-144110.jpg

20121127-144121.jpg

20121127-144135.jpg

Advertisements

Leave a Reply

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

WordPress.com Log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com account. Log Out / Change )

Twitter picture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 Log Out / Change )

Facebook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 Log Out / Change )

Google+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 account. Log Out / Change )

Connecting to %s